정치 > 국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치
국회
자유한국당 복당파 시의원들 포천뉴스 고소
새해 들어 자유한국당의원이 첫 번째 포천뉴스 고소
기사입력: 2018/01/10 [08:5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 포천뉴스
▲     © 포천뉴스

    

포천시 의회 바른정당 탈당 후 최근 자유한국당으로 복당한 이희승, 윤충식 시의원은 지난 해 12월 20일 의정부 지법에 포천뉴스 이은식 대표와 고정숙 기자를 자신들의 명예를 훼손하고 비방하였다며 2천만 원 배상소송을 제기하여 포천뉴스가 처벌 받을지에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이희승, 윤충식은 고소장에 “포천뉴스 제95호 고정숙의 기자수첩에 ‘언어장애인 포천시의원’이라는 제목의 오피니언이 지방자치발전 및 시민과 함께 소통하는 열린 의정으로 민의를 대변하고 선진 의정구현에 노력하고 책임을 다하고 있는 제4대 포천시의회 의원 명예를 훼손하고 비방하였다.”고 고소했다.

    

이희승,윤충식 시의원이 문제 삼은 기자수첩 내용의 골자는 서장원 전 시장의 성추행과 석탄발전소, 포천시 인사문제 등 포천시민 갈등 최대 현안 이었던 문제에 대해 시민으로부터 부여 받은 권리와 의무인 집행부 견제 위한 시정질문시 최대 쟁점에 대해 질문을 하지 않은 것을 표현하는 내용이었다.

    

이희승, 윤충식 시의원은 석탄발전소 관련 특별 행정사무감사에서 빈번하게 비공개를 주장하며 취재를 방해 한 것을 칼럼형식으로 게재하자 이 내용이 이희승,윤충식 자신들을 비방할 목적으로 허위사실을 적시하여 명예를 훼손하고 있다고 포천시의회 자문변호사를 통해 법원에 고소를 했다.

    

이희승,윤충식 시의원 고소장에는 “기사의 취지는 행사장에서만 말을 많이 하고 시의회 시정 질문에서는 말을 하지 않고 벙어리라고 표현한 것이 핵심이고 전반적인 기사의 내용이다.”고 주장하며 증거자료로 4대 포천시의회 의원별 시정질문 내역 5페이지 분량과 소통하는 금요일 내역 5페이지 분량을 증거자료로 제출했다.

    

이희승,윤충식 시의원이 고소한 자료는 지난 4년간 포천시의회 임시회 및 정례회 시정질문 건수가 이명희 의원 6건, 서과석 의원 7건, 윤충식 의원 8건, 이희승 의원 13건, 이원석 의원 22건, 류재빈 의원 21건 인 것으로 기록되어 있다.

    

이희승, 윤충식 자신들이 고소자료로 제출된 시정질문 내역 자료에서도  서장원 전 시장 성추행 사건과 석탄발전소 관련 포천시민 갈등 조장 사안이었던 질문에 있어 이희승, 윤충식 의원의 질문은 단 한건만을 제외하고는 찾아볼 수 없다.

    

시민 K씨는 “포천 중요 현안에 대해 꿀 먹은 벙어리행세를 한 시의원을 언론이 비판 하는 것은 언론 고유의 의무인 만큼 시의원이 개인을 비방하고 허위사실을 유포했다고 고소하는 행위는 시의원 자질을 더욱 의심케 한다.”고 밝혔다.

    

    

이어“서장원전시장의 성추행 사건으로 시정공백등 시민갈등과 석탄발전소문제로 시민분열에 는 꿀 먹은 벙어리 행세로 시의원 제 역할을 못하더니 탈당과 복당 등 지역언론 고소로 재빠르게 공천권자에게 알아서 기는 듯 한 행태를 보이고 있다.”며 분통을 터트렸다.

    

시민 양모씨는 “포천의 선출직은 중앙당의 눈치를 보듯 중앙의 정치인들의 언론관도 배워 지역의 언론이 포천시민의 알권리를 충족시키게 노력해야한다.”고 말했다.

    

고정숙 기자

    

    

포천뉴스 포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pcnt.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기사좀 잘써라 양홍석 18/01/10 [09:34] 수정 삭제
  석탄발전소 기사를 왜곡해서 석투본같은 쓰레기를 부추긴건 사실아닌가?? 대기가 개선이 되고 지금보다 맑은공기른 마시게된다면 니들이책임을 져야될거야~!!
포천뉴스야~ 닝기리 18/01/10 [10:09] 수정 삭제
  의무와 관한을 한쪽으로 치우치게 행사하면 문제 아니겠니? 니들에게 무소불위의 관한을 누가 부여 했는데?
그권한 ?기키 18/01/10 [10:51] 수정 삭제
  포천시민들이 부여했소^^
언론에게 말을 못하게 하면 나라가 망해요. 돌아이 18/01/10 [11:24] 수정 삭제
  이런 말을 한 사람은 현재 망가진 MBC를 살리기 위해 사장으로 들어갔죠. MB에게 했던 말인데....MB 인사 김의원이 열심히 언론을 향해 고소하던 것을 시의원들이 배웠나보네요. 배울걸 배워야지. 지적질 하면 반성을 해야지. 참 한심한 인간들. 누가 시켰나?
염병 까마귀 18/01/10 [11:39] 수정 삭제
  지적질 참 양면성을 가지죠 그런데 말입니다. 누군가를 지적질 하려면 자기자신부터 깨끗해져야죠. 자기자신은 법알기를 뭐처럼 하면서 누가 잘했네 못했네 하는거 누가들어 주겠습니까. 음주운전에 무면허 운전 운좋아서 이번에 사면이야받겠지만 자신부터 돌아보는것이 어떨까 싶네요
애비닮아서 고소고발 18/01/10 [11:42] 수정 삭제
  고소 ! 한동안 못듯던 단어 왜? 또나오나 선거철이면 의례껏나온는소리 배운것 고작 그뿐인걸 저질러놓고 보자는 것.이보시게 독자들의 알 권리를 충족시켜주기위해서 기사화 한것을 국회의원선거때 하던 습관으로 또 그러면 당신들은 비전이 없어요. 쓰면 뱃고 달면 삼키는 참 어리석은 사람들 하여간 보기 안좋와요 듣기도 안좋고 .
구분좀 포천 18/01/10 [12:02] 수정 삭제
  고소와 소송좀 구별 하자 형사와 민사는달라 손해배상은 소송을 당한거야 제목바꿔라 망신 당한다 소송추가로 건수 추가된다
꼬숩네 ㅋㅋ 18/01/10 [13:48] 수정 삭제
  고정* 꼬숩네 꼬수워~ 근디 고소당한본인이 기사를 쓴 의도는? 미친개나리~~~~~~~ 십장생~~~~~~~~~~~
내이름 팔지마 K가 시민K 18/01/10 [16:06] 수정 삭제
  누가 자꾸 내이름 가져다가 쓴다냐? 나? 시민K! 자존심 그렇게 긁으면 나도 고소하겠다. 벌어진 입이라고 함부로 떠드는거 아니다! 좋겠다 맨날 고소당해서
문지기로 당선되더니 나도시민 18/01/11 [08:15] 수정 삭제
  시민의 입과 눈인 언론을 시도때도 없이 고소 고발 하는게 취미로 알고 있었지만 새해 벽두 부터 한심 스럽다 시민을 위해 무엇을 할것인지 깊이 생각좀 하시고 포천시민 밉다고 도망 가더니 다시들어와 또 망나니 짓들 하는꼴 참 귀엽다 정말 역 겹다고~~딱갈이가 무엇일까 쪼로록 따라도망 같다 칩방선거 낙선될까 쪼로록 다시 기어들어와 기존 당직자들과 쌈질이나 하고 참으로 한심 스럽다 6.13참패. 눈에 선하다 눈물나게~~
잘?다 아주 포천맨 18/01/22 [21:16] 수정 삭제
  포천뉴스 니네가 언론사냐 안티보수 친진보 기관지냐 진짜 여론조사부터 사기치더니 결국엔 고소당하네 제발 포천뉴스라는 이름쓰지마라 나 포천사람인데 챙피하다 진짜 정숙뉴스나 해 고정숙 기자도 그 난리를 치더니 잘?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