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국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치
국회
포천민심 정당지지 누구 편 들어줄까
여론조사 때마다 지지정당 포천 민심 변화무쌍
기사입력: 2018/03/07 [10:1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 포천뉴스

    

6월 지방선거를 앞두고 포천뉴스에서 포천시민 정당 지지도 여론조사 결과 더불어 민주당 시장 후보군 여론조사 시 더불어 민주당 지지도가 42,4%로 자유한국당 22,9% 보다 우세로 조사되었으나 15일 경과 후 자유한국당 시장후보군 여론조사에서는 자유한국당 지지도가 35,6%로 더불어 민주당 지지도 29,3% 보다 우세로 조사되었다.

    

최근에 실시된 포천뉴스의 여론조사는 정당 후보군 별로 조사되는 여론조사 특성상 선호하는 후보의 정당을 지지하는 경향이 뚜렷이 나타나고 있어 각 정당의 시장 후보가 누구냐에 따라 포천의 정당 지지도 민심 변화가 예상되고 있다.

    

전통적인 보수텃밭이 분명한 포천에서는 그동안은 특정 정당이 독식을 해왔지만 지난 탄핵 정국이후 보수당에서 현역의원의 탈당과 복당등의 이유로 정치 지형 변화로 포천의 민심이 변화무쌍하게 바뀌고 있어 포천의 민심도 크게 달라지고 있어 6월 선거에서 치열한 접전도 예상된다.

    

지난달 6일 포천뉴스가 리얼미터에 의뢰한 여론조사에서는 더불어 민주당 42,4%와 자유한국당 22,9%로 조사된 반면 보름후인 22일에 실시한 여론조사에서는 자유한국당 35,6%와 더불어 민주당 29,3%로 자유한국당 정당 지지도가 약간우세로 나타나 그동안의 보수와 진보의 싸움에서 보수 성향이던 민심이 6월 선거에서는 민심의 향방이 어디로 향할지 예측이 힘든 안개속이 됐다.

    

한편 최근 실시한 자유한국당 시장후보 적합도 여론조사시 정당지지도 조사결과 자유한국당은 35,6%로 1위,2위는 더불어 민주당이 29,3%이며 바른미래당이 7,3%와 정의당5,2%, 민주평화당 2,0%순이며 기타정당 3,1%와 잘모르겠다 17,5%로 나타났다.

    

여론조사에서 자유한국당을 지지한다는 지역별 응답은 군내면,포천동,선단동 38,9%와 신북면,창수면,영중면,영북면,관인면에서 38,7%로 높게 나타난 반면 더불어 민주당은 소흘읍,내촌면,가산면,일동면,이동면,화현면에서 32,5%로 높게 조사됐다.

    

연령별로는 60대 이상에서 자유한국당을 지지한다는 응답이 53,1%와 50대 41,3%로 높게 조사되었고 더불어 민주당을 지지한다는 응답은 20대 41,3%와 30대 37,0%,40대 34,9%로 상대적으로 높게 조사되었다.

    

또한 성별로는 남성이 36,7% 여성 34,5%가 자유한국당을 지지하였고 남성 29,9%와 여성 28,6%가 더불어 민주당을 지지했다.

    

이번 여론조사는 지난 2월 22일부터 23일 까지 2일간 포천뉴스가 여론조사전문기관인 리얼미터에 의뢰하여 포천시 2018년 1월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 기준 성, 연령, 지역별 가중 부여 림가중 만 19세 이상 성인남녀 총 26,205명 대상 1,015, 응답률 3.9%, 무선 60% 가상(안심)번호 프레임, 유선 RDD 40% 혼용방식 ARS조사로 실시하여 표본오차 ±3.1%p 95%  신뢰수준으로 중앙선거 여론조사심의위원회를 참조하면 된다. 고정숙 기자

    

   

포천뉴스 포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pcnt.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아직까지 파렴치당 뽑는 인간들 뭐냐. 정신차리자 18/03/07 [15:55] 수정 삭제
  미치겠다. 진짜. .
한나라 만새ㆍ새누리 짭쌔ㆍ자한당ㆍㅆ 쌔? 한나라 만세 18/03/08 [00:05] 수정 삭제
  여론 좋아ㅇㅕㄹ라 쪼아? 니기미 쪼아 ?
올바른판단이필요 판단 18/03/08 [05:55] 수정 삭제
  옛날처럼 당보고 뽑는것은 구시대생각입니다
이제는사람을보고뽑아야합니다
제대로시정를시민의편에서 일할수있는후보라야합니다
뭘 참조하면 되나요? 시민 18/03/08 [18:59] 수정 삭제
  중앙선거 여론조사심의위원회를 참조하면 된다..라고 해서 들어가보니 등록이 안된건지 안보이네요..거기다 유선이 지난번엔 30%였는데 이번엔 40%네요..응답률 3.9%중 40%라면..참..집에서 전화 받을 수 있는 사람들이 어느 나이때가 많을까요? 유선 전화 % 바뀌었으니 같은 % 백분률 환산해서 공표하던가 해야죠..이게 과연 언론이 가지는 덕목 팩트 보도인지 의심스럽고..저의가 의심되네요..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